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전시

cyber tour

관람안내

  • 평일09:00~18:00
  • 토,일,공휴일09:00~19:00
  • (3월~10월) 토요일,매월마지막 수09:00~21:00
  • 휴관일1월1일,설날,추석,
    매주(월)
  • 문의064-720-8000

특별전시

국립제주박물관 개관 10주년 - 세계자연유산 등재 4주년 기념  이미지

지난국립제주박물관 개관 10주년 - 세계자연유산 등재 4주년 기념

  • 전시명국립제주박물관 개관 10주년 - 세계자연유산 등재 4주년 기념
  • 전시장소
  • 전시기간2011-06-14 ~ 2011-08-21
  • 담당부서
  • 공유하기
    좋아요64

상세설명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권상열)은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우근민)와 공동으로 신비로운 용천동굴의 모습과 그 속에 숨겨진 수수께끼를 풀어보고자 기획특별전 ‘용천동굴의 신비’를 마련하였다.

용천동굴은 지난 2005년 5월에 시행된 도로 전신주 공사 중 우연히 발견되었으며, 웅장한 모습을 지닌 동굴 내부에는 용암종유, 용암석순, 용암롤 등 태고적 신비가 그대로 간직되어 있었다. 한편 동굴의 내부에는 통일신라시대에 만들어진 토기와 철기들이 동굴의 바닥 곳곳에 널려 있었으며, 동굴 벽면에도 오래 전 누군가가 꽂아 놓은 횃불용 목재가 벽면을 타고 흘러내린 석회물을 뒤집어 쓴 채 고요히 숨을 죽이고 있었다.

이번 전시에는 용천동굴의 모습은 물론 제주가 지닌 경이로운 자연의 모습과 화산활동을 통해 형성된 제주 동굴들의 모습을 사진 자료를 통해 공개하며, 특히 용천동굴 내부에서 수습된 통일신라시대의 다양한 고고학적 유물과 자연유물을 전시한다.

한편, 특별전 기간 중에 용천동굴에서 출토된 토기의 인화문양을 스탬프로 찍어보고, 용천동굴 속 동물들을 스케치하여 재현해 보는 체험 코너를 매일 운영한다. 그리고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전시실 탐험과 인화문 토기병을 직접 만들어 보면서 용천동굴의 신비를 알아보는 ‘용천동굴은 보물창고!’ 교육프로그램도 함께 할 예정이다.

국립제주박물관의 개관 10주년과 세계자연유산 등재 4주년을 기념하여 마련한 이번 전시가 세계자연유산 제주를 널리 알리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라며, 나아가 제주도의 세계 7대자연경관 선정에 있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최종수정일 : 2019-10-24